News

JOONGANG CONTROL latest news updates

EVSIS, 글로벌 인증 확보를 통한 해외시장 진출 본격 시동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조회 978작성일 23-12-18 13:00

 

 

이브이시스, 2023 충북 품질경영 우수기업 선정

 

롯데정보통신 자회사 EVSIS가 최근 글로벌 진출을 위한 충전기 인증을 모두 획득하며 미국, 캐나다, 일본 시장 진출을 가속화했다. 

EVSIS는 올해 초 미국 완속, 중급속, 급속충전기 제품 안정성 및 전자파 적합성(NRTL)에 관한 인증을 시작으로 9월 에너지 효율성(Energy Star) 인증, 최근 전력계량법(CTEP, NTEP)에 관한 인증 획득을 통해 북미시장 진출을 위한 모든 준비를 마쳤다고 18일 밝혔다. 국내 타 업계들보다 빠른 인증 취득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우위를 선점하겠다는 목표이다.  

EVSIS는 글로벌 인증에 이어 북미시장 진출을 위한 새로운 초급속 충전기 라인업도 준비 중이다. EVSIS의 신규 라인업은 미국 표준인 CCS1과 테슬라 충전포트인 NACS 커플러를 모두 적용해 북미 전기차 고객의 충전 편의성을 높였다. 현재 북미 전역에 충전기를 설치해 필드테스트를 진행 중이며, 삼성물산과 협력해 글로벌 CPO(충전운영사업자)들과 충전기 공급 협의를 구체화 중이다. 

또한 EVSIS는 미국 BAA(Buy America Act) 정책에 부합하는 240kW 일체형, 400kW 분리형 초급속 충전기에 대한 인증을 내년 1분기 내에 완료할 예정이다. BAA 정책에 따르면 내년 7월부터 충전기 제조 시 미국산 자재를 사용해야 하며, 미국 원산지 부품의 비중이 55%를 넘어야 한다. 이를 위해 EVSIS는 미국 현지법인과 공장, 글로벌 공급망 관리체계 구축을 마무리하고 있다. 
 

아울러 EVSIS는 일본 시장 진출을 위해 완속부터 초급속까지 모든 라인업에 대한 일본 인증을 내년 상반기 내에 완료할 예정이다. 전기차 시장 성장이 다소 늦은 일본에 국내에서 검증된 충전기를 제공함으로써 글로벌 확장을 본격화하겠다는 계획이다. 

EVSIS는 글로벌 시장 진출에 주력함과 동시에 국내 충전시장 선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조 측면에서는 현대차 도심형 E-pit 충전기 독점공급과 더불어 환경부 급속충전기 약 600여기의 공급계약을 진행했다.

운영 측면에서는 롯데 그룹 산하의 유통, 호텔 시설을 비롯해 홈플러스, 코스트코, 지자체 공영주차장, 병원 등 고객 접근이 용이한 도심 거점에 3500여기의 충전기를 운영하고 있다.

EVSIS 관계자는 "EVSIS는 타 충전운영사들이 완속 위주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과 차별화되게 중급속 이상의 충전기가 약 70%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며 "2025년까지 1만3000기의 충전기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출처 : 전기신문

원문보기 : [https://www.electimes.com/news/articleView.html?idxno=330415]

보도일자 : 2023.12.18